기사 메일전송
“공감과 위로”21세기 인문가치포럼 개막 - - 제8회 21세기 인문가치포럼 7일 개막 - - 장대환 매경미디어그룹회장“공존을 위한 새로운 시대정신”기조강연
  • 기사등록 2021-10-07 22:09:13
기사수정

21세기의 새로운 보편적 가치를 모색하기 위한 제8회 21세기 인문가치포럼이 7일 안동 전통리조트 구름에’ 천자문 마당에서 개막되었다.

이번 포럼은 10월 7일부터 9일까지 공감과 위로라는 주제로 온·오프라인 연계를 통해 다양한 행사로 진행된다.



이날 개막식에서는 김부겸 국무총리와 한경구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사총장이 영상을 통해 포럼의 개막을 축하했고현장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권영세 안동시장을 비롯한 지역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이어서 공존을 위한 새로운 시대정신을 화두로 장대환 매경미디어그룹 회장이 기조강연에 나섰다장 회장은 세계는 팬데믹으로 어느 때보다 서로 연결되어 있음을 실감하고이 같은 새로운 세계의 길목에서 글로벌 공동체는 공존의 시대정신을 바탕으로 위기 극복의 해법을 찾아야 한다.며 급변하는 시대를 조망하는 강연을 펼쳤다.



특히 올해는 개막식에서 건전한 사회기풍 조성과 사람 중심 사회를 위해 인문가치 실천과 확산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를 발굴하여 시상하는 인문가치대상2021」 시상식이 함께 진행되었다




개인부문 대상에는 김하종 신부(사회복지법인 안나의집 대표)단체문 대상에는 도산서원선비문화수련원이 수상하였다김하종 신부는 푸른 눈의 성자라고 불리는 이탈리아인 신부로 2015년 대한민국 국적을 취득하여 생을 마감할 때까지 사회복지 사업에 헌신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바 있다또한 1993년 독거노인과 장애인을 위한 평화의집을 설립하고, 1998년 사회적 약자인 노숙인을 위한 안나의집을 설립하여 현재까지 운영하고 있다모범적인 삶과 검소함 그리고 희생정신으로 몸을 아끼 않는 봉사활동을 통해 많은 이들의 존경을 받은 공적을 인정받아 개인부문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도산서원선비문화수련원(원장 김종길)은 4차산업혁명시대에 더욱 요구되는 인성교육의 중심 역할을 수행하며퇴계선생의 선비정신을 통한 체험과 수련을 통해 배려와 나눔의 인문가치를 전파하고 확산한 공적을 인정받아 단체부문 대상을 받게 되었다인문가치대상 수상자들은 금년 포럼의 마지막 날인 9일 폐막식에서 특별강연을 펼칠 예정이다.




개막식 이후 특별세션에서는 권재일 한글학회 회장알브레이트 후베 덕성여대 교수김슬옹 세종국어문화원 원장 등이 참여하여 훈민정음의 가치를 새롭게 조명했다훈민정음해례(訓民正音解例)에서 밝힌 주요 가치인 민주정신과학정신철학정신을 바탕으로 훈민정음의 가치와 세종대왕의 학문 업적을 새롭게 조명하고 아울러 훈민정음의 수리적 특성의 의미를 밝혀 음양론이라는 이진법을 통해 세계 어떤 글자보다도 글자의 디지털화에 앞장섰음을 강조했다.




개막 첫날 마지막 세션에는 국민배우 이순재가 출연하여 영화콘서트를 진행했다영화 그대를 사랑합니다에 녹아든 사람 사는 이야기삶의 의미와 인문가치에 대하여 배우의 입장에서 느낀 철학과 가치관으로 영화와 우리의 삶이 얼마나 많이 닮아 있는지를 많은 청중들에게 전달하는 의미있는 시간으로 꾸며졌다.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과 석학들이 참여하여 21세기의 인문가치를 논의하는 이번 포럼은 오는 9일까지 3일간 이어지며 온라인 실시간 생중계(튜브 : ‘21세기 인문가치포럼’ 채널)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10-07 22:09:13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