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의성군(군수 김주수방치폐기물(단밀 쓰레기산처리현장이 환경부의 2022년도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에 선정되었다.

 

 도시생태축 복원사업은 현 정부 주요 정책인그린 뉴딜탄소중립 2050’사업 중 하나로 도시 생태축이 단절·훼손된 지역을 생태적으로 연결하고 복원하는 사업이다.

 

 사업대상지는 20만 8천톤의 폐기물이 야적되었던 쓰레기 산으로장기간 방치된 폐기물로 인해 생태축이 단절된 상태이며 폐기물 처리 이후 생태계 회복과 함께 쓰레기 처리에 대한 교육의 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총 사업비는 85억원(국비 59지방비 26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며, 2022년에는 55천만원(국비 385백만원지방비 165백만원)으로 복원계획 수립과 실시설계를 완료해 2023년에는 지형정비생태복원에 착수할 예정이다





 

 생태축 복원사업을 통해 생태서식습지생태계류탄소저감숲곤충서식지생태교육장 등을 조성하며사업이 완료되면 만경산 산림생태축과 낙동강 수변생태축이 연결되어 지역생태계가 복원되고 24백톤의 탄소 감축효과가 나타나 탄소흡수원으로서의 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이번 사업은 방치폐기물로 인해 훼손된 자연생태계를 회복시키는 모범적인 복원사례가 될 것이라며낙동강 생물자원관낙단보낙동강 수변공원숲길 탐방로 등 주변자원과 연계한 생태체험 네트워크가 형성되어 지역주민들에게 높은 수준의 생태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10-08 09:54:14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