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북교육청 선수단 전국체육대회 금메달 낭보 계속돼! - -대회 3일째 현재 금메달 20개, 은메달 16개, 동메달 24개-
  • 기사등록 2021-10-12 09:24:29
기사수정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선수단은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3일째까지 금메달 20은메달 16동메달 24개를 획득하며 대회 종합 3위를 향해 순항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회 3일째 10(상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팍타크로 19세이하부 결승전에서 남고부 김천중앙고와 여고부 영천선화여고가 금메달 2개를 획득해 사상 첫 동반 우승이라는 기록과 함께 경상북도 고등부 세팍타크로의 위용을 과시했다.

 

 예천 진호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양궁 경기에서는 도쿄올림픽 양궁 2관왕 달성으로 스타선수로 발돋움한 경북일고 김제덕 선수가 3관왕을 달성했고 남은 개인전에서 4관왕에 도전한다.

 

 김천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다이빙에서도 율곡고 3학년 강민혁 선수가 수영 플랫폼 싱크로다이빙플랫폼 다이빙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며 2관왕을 달성했다.

 

 구미시민운동장에서 열린 육상 여자19세 이하부 5,000m경기에서 경북체고 신한슬 선수가 금메달을 획득하며 장거리 여제의 위용을 과시했다신한슬은 오는 13일 10km에 출전하여 2관왕에 도전한다






이외에도 자전거 남자 경륜 영주제일고 배준형소프트테니스 여자 개인복식육상 남자 5,000m 영동고 정태준태권도 남자 58kg 이정재가 각각 금메달을 획득했다.

 

 임종식 교육감은 경북교육청 학생선수들이 대회 초반부터 땀 흘린 노력의 결실을 맺고 있어 매우 기쁘다며 남은 경기에서도 최선을 다해 주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10-12 09:24:2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