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로고

Top
기사 메일전송
1년간 빈 병 모아 30만 원 기부, 어려운 이웃과 소외계층에 희망의 조명
  • 임영희 편집국장
  • 등록 2023-12-07 12:53:43
기사수정
  • - 모은 빈 병이 아이들에게 작은 행복을 선물
  • - 어르신의 따뜻한 마음, 빈 병 모아 아이들에 도움


안동시 옥동에서 한 어르신이 1년간 모은 빈 병을 팔아 어려운 아이들을 위해 기부했다는 소식에 시민들이 뭉클해하고 있다. 




이필희 어르신의 자필 편지, 안동시 제공


안동시 옥동에 거주하는 이필희 어르신은 연로한 몸으로 빈 병을 팔아 모은 돈과 생활비를 모아 30만 원을 옥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이를 통해 어려운이웃과 소외계층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필희 어르신은 자신이 어려운 환경에서 자녀를 키워오면서 좋은 일을 한 번도 못했기 때문에 지금은 자식들이 부유하지 않아도 편하고 따뜻하게 잘 살 수 있으니 돈을 적게라도 아이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속마음을 말했다. 


옥동 관계자는 이 어르신의 기부는 어떤 나눔보다도 크고 소중하다고 말하면서, 기부된 성금은 어려운 아동들을 중심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필희 어르신의 따뜻한 마음과 기부에 많은 사람들이 감동을 받으며 그의 소중한 행동을 칭송하고 있다. 



#빈 병 기부, #어려운 아이들, #기부 예정, #따뜻한 마음, #감동


 

0
회원로그인

댓글 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후원안내
농협_240201
안동시_240201
발달장애인
파나크_사이드
마린바이오리소스
농부창고
안동고등어빵
포토·영상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안동시청 공무원들 정신나갔나? A재활원이 폐쇄된 후 안동시청 공무원들의 횡포가 시민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  안동시청 H과장, Y팀장, K주무관, 애명다온빌 O원장, 안동시온재단, 안동요양원 P원장, 선산재활원 G이사장, B원장이 참석한 면담이 오후 4시부터 5시까지 있었다. 이 날 황성웅 과장은 휴대폰을 모두 끄고 허심탄회하게 말해보자고 했다고 한다. 그러더니 “박...
  2. 이철우 도지사, 예천에 왜 이러나? 현 경북 군위군 소재 '경북농민사관학교' 는 군위군의 대구편입과 관련, 2022년 2월 예천군 호명면 산합리 소재 경북도청 이전지로 이전하기로 결정되었다. 경상북도는 2022년에 300억원 가량의 예산을 편성했고, 농산물유통교육진흥원과 경북농민사관학교 건물을 신축하여 2024년까지 이전하기로 하고, 현재 공사 중이다. 이철우 경북도...
  3. 안동시의회 의원 전남편 갑자기 관급 공사 계약 눈에 띄게 많아진 건.... 안동시의 일감몰아주기 현상이 또 시민들의 입방아에 오르고 있다. ㅇㅇ산업은 안동시와 올해 8월부터 현재까지 전에 없던 계약이 있었다. 이전 상호는 L광고라고 했다. 안동시 관계자들은 예전에 하던대로 계약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L광고라는 상호로 계약된 기록은 보이지 않았다. 올해 8월부터 갑자기 체결된 관급 공사는 10여 개였다. 가...
  4. 암덩어리 품은 안동, 수술이 그렇게도 어렵나? "법으로 문제없다. 법으로 문제없으니 제재할 방법이 없다." 안동 풍산읍 평지길에 S비료공장이 있다. 이 업체는 2013년에 설립되어 음식물류 폐기물을 활용하여 비료를 생산해낸다. 제174회 안동시의회 제2차 정례회(2015년 11월 26일) 산업건설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김백현 위원은 S비료공장의 악취와 환경오염에 대한 언급을 한 적이 있다. ...
  5. 권기창 시장, 시민들을 더 이상 천덕꾸러기 만들지 말라! 권기창 시장이 취임하고나서부터 지금까지 공정하지 않은 행보 때문에 시민들은 몹시도 불편하다. 권시장 스스로는 시민들의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시민의 입장에서 생각, 시장인 본인이 먼저 솔선하여 안동시와 공직자의 새로운 변화가 있었다고 평가하고 있다.  하지만 권시장이 취임하기 전 공약들과 공정함의 약속들이 제...
최신뉴스더보기
한샘리하우스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